티스토리 뷰


앰프가 스피커의 출력을 따라가질 못해 눈물을 머금고 할부로 지른 야마하 R-S202





제품도 크고 박스도 겁나 크다...





집 인테리어엔 블랙이어야 하는데 블랙은 국내 정발 모델이 없단다.

게다가 같은 모델인데 한국껀 거의 10만원이나 비쌈... 어휴...





총 네개채널 출력이 가능하고 여러 입력포트, 라디오 안테나부분, 그리고 블루투스 등의 인터페이스를 지원한다.

난 티비만 연결해서 쓰고 음악은 블루투스로 폰멜론으로 들을 생각이다.


그래서 블루투스로 몇곡 틀어봤다.





지난번에 물렸던 저렴이 앰프보다 파워가 좋아졌다.


주로 듣는건 클래식이랑 힙합인데 풀레인지로도 큰 무리 없을 것 같다.





(영상은 동영상인거 티내려고 그냥 보고있던 야구 깔아놨음...)

이건 지난번 스피커 제작 포스팅에 올렸던 라흐마니노프 피아노협주곡2번이다.

전화기로 녹음을 하니 이 느낌이 전달이 안된다...


실제로 들으면 지린다


이 앰프도 하이엔드 시장에선 입문형에 지나지 않겠지만 지금 환경엔 부족하지도 넘치치도 않는 딱 좋은 물건인것 같다.


리모콘도 맘에들고 편의사양도 충분하다. 아주 맘에들어~

(기분굿)



저작자 표시
신고

' > 막쓰는 이야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재미로 하는 간단한 MBTI 성격검사  (0) 2017.08.18
앰프를 구입했다  (4) 2017.07.05
댓글
댓글쓰기 폼